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제3회 '김치의 날' 성료

기사승인 2022.11.23  14:35:59

공유
default_news_ad1

- 22일 서울 남산골 한옥마을서 개최... 팔도 김치 전시·시연 등 행사

   
▲ 농림축산식품부가 주최하고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가 주관하는 ‘제3회 김치의 날’ 기념식이 서울 남산골 한옥마을에서 성료됐다. [사진=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 이하 농식품부)가 주최하고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가 주관하는 ‘제3회 김치의 날’ 기념식이 서울 남산골 한옥마을에서 개최됐다.

김치의 날인 11월 22일에는 특별한 의미가 담겨있다. ‘다양한 김치 재료 하나(1) 하나(1)가 모여 22가지 이상의 효능을 갖는다’라는 의미를 지녔다.

이번 기념식은 법정기념일로 지정된 이후 3주년을 맞이해 그동안 실내 행사로 진행되던 것을 우리의 전통가옥인 한옥과 전통음식인 김치가 한자리에서 어우러지는 모습을 보며 우리의 전통문화를 다시 한번 되새겨 보는 계기를 마련해 보고자 실외 행사로 기획됐다.

김치의 날 기념식은 김치산업 발전 유공자 및 김치 품평회 수상작에 대한 시상식, 기념사 및 축사, 축하공연, 김치품평회 수상작 전시, 팔도 김치 전시·시연·시식 행사가 진행됐다. 연계 행사로는 김치 요리 경연대회, 코리아 페스티벌이 개최되는 등 다채롭게 구성됐다.

먼저 김치의 날을 맞아 김치산업 발전 유공자에게 정부 포상을 수여했다.

임진강김치 강정복 대표이사가 산업포장을 수여 받았다. 주요 공적으로는 연간 배추 350톤, 무 170톤 등 국내 농산물을 활용한 식품산업 발전에 기여한 점과 원료 생산지에서 김치를 제조해 지역 농업인과의 상생 발전을 도모한 점 등을 높이 평가받았다.

대통령 표창에는 선농종합식품, 국무총리표창은 자연지락 유한회사 김진태 대표이사가 수상했다.

또한 올해로 11번째를 맞는 김치품평회 수상작 시상도 함께 이어졌다.

도미솔 식품(대표 박미희, 사각사각 총각김치)이 대상으로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그간 배추김치만 품평회를 이어왔으나, 올해는 무 김치도 포함했는데 배추김치를 제치고 무 김치가 대상의 영애를 안은 점이 특이하다고 할 만하다. 

최우수상에는 선농종합식품의 선농원본 포기김치가 선정돼 농식품부장관상을 받았다. 이외에도 우수상 3개소, 장려상 3개소가 농식품부장관상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사장상을 받았다.

기념식 장 주변에는 함경, 평안, 서울·경기, 강원, 충청, 전라, 경상, 제주를 대표하는 팔도 김치가 전시됐다. 
또한 대한민국 식품명인 등이 참여한 팔도 김치 시연 및 시식 행사에 행사장을 방문한 국내외 관람객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대한민국 김치와 김장 문화를 널리 알리며 제3회 김치의 날 기념식이 성료됐다.

이 밖에도 김치의 날과 연계해 김치 요리 경연대회와 코리아 김치 페스티벌도 진행됐다.

정정환 기자 ko-today@hanmail.net

<저작권자 © 오늘의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