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부산시, 아동가정-취약계층에 청소, 방역 등 통합지원

기사승인 2021.10.05  11:16:17

공유
default_news_ad1

- 한국예탁결제원·자활센터협회 합동 지원아동 144가정과 그룹홈 13곳

● 자활참여주민 129명 일자리 제공 기대
● 부산시는 취약계층 아동가정 추천 
● 한국예탁결제원은 사업 성금 6천만 원 지원 
● 부산지역자활센터협회는 종합청소 제공

부산시는 취약계층 아동가정 등 대상자 추천, 한국예탁결제원은 사업수행을 위한 성금 6천만 원 지원하고, 부산지역자활센터협회는 자활참여주민 통한 종합청소서비스를 제공한다. [사진=부산시청 아동청소년과]
 
부산시(시장 박형준)와 한국예탁결제원(KSD), 부산지역자활센터협회는 취약계층 아동 144가정과 그룹홈 13곳을 대상으로 청소, 세탁, 방역 등 종합청소서비스를 지원한다.
 
이번 사업은 부산지역자활센터협회의 제안으로 성사됐다. 

부산시가 드림스타트 취약계층 아동가정 및 그룹홈을 발굴·추천하면, 한국예탁결제원은 사업수행을 위한 성금 6천만 원을 지원하고 부산지역자활센터협회는 자활참여주민들을 토탈클린마스터로 육성해 취약계층 아동가정에 종합청소서비스를 제공한다.
 
시는 한국예탁결제원의 성금을 통해 취약계층 아동가정의 주거환경을 개선할 뿐만 아니라 129명의 자활참여주민에게 토탈클린마스터 일자리를 제공할 수 있을 것드림스타트된다.
 
지난 9월 1일부터 17일까지 자활센터는 드림스타트 취약계층 아동가정 및 그룹홈을 대상으로 지원 대상자를 조사했으며,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맞춤형 청소·세탁·방역서비스 지원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11월 말까지 서비스를 완료한 후 사례집을 발간할 예정이다.
 
고재욱 부산시 아동청소년과장은 “드림스타트 취약계층 아동들을 위해 나눔을 실천하고 노력해주시는 한국예탁결제원과 부산지역자활센터협회에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 부산시도 취약계층 아동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시책들을 발굴하고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한국예탁결제원 사장은 “우리와 협회·부산시의 협업으로 저소득층 주민에게 일자리를 지원하는 한편 취약계층 아동의 주거환경도 개선할 수 있어 매우 뜻깊다높고 말하고, “공사는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협력해 주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는 데 기여할 수 있도록 사회공헌활동에 더욱 힘쓰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한국예탁결제원은 증권 등의 집중예탁과 계좌 간 대체, 매매거래에 따른 결제 및 유통의 원활화를 위해 설립된 공공기관이다. 

지난 2014년 본사를 부산으로 이전한 이후, 여성 생활방역전문가 일자리를 지원을 통한 방역취약시설 방역서비스 제공과 부산 중·고등학교에 명상숲을 조성해 학생들의 정서함양을 돕는 등 지역사회의 아동·청소년 복지향상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한창세 기자 ko-today@hanmail.net

<저작권자 © 오늘의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